카테고리 찾아보기

Trip

여행

흘러가는 구름처럼 떠나는 가을날의 변산 여행

단풍을 따라 다니는 가을 여행. 가을을 즐기고 누리고 싶은 것은 인지상정이지만 누군가는 지긋지긋한 고속도로의 정체로 인해 떠나면서부터 머리가 지끈거린다며 툴툴댄다. 사람들이 많이 가는 여행지라면 사양하고 싶다. 한가로이 가을 여행을 다녀올 수 있는 곳, 변산반도의 알...
더 읽기 ...

자연의 캔버스에 그림이 되는 경기도 광주 퇴촌 여행

화려한 단풍이 눈을 호강시키는 가을이 깊어지는 시간. 단풍 여행을 떠나고 싶지만 오가면서 밀리는 차 안에서의 시간이 걱정된다면 수도권 드라이브 여행을 권한다. 항상 다니던 강가 드라이브가 싫증났다면 북한강과 남한강이 만나 두물머리를 이루는 물길이 한데 어우러져 흘러드...
더 읽기 ...

`설렘양양` 양양연어축제와 함께 설악산 단풍여행

가을이 가장 먼저 시작되는 설악산 국립공원은 지금 단풍이 절정이다. 가을철 여행지로 즐겨 찾는 명소인 만큼 오색 단풍의 향연은 햇살에 반짝이는 비단결처럼 곱고 아름답다. 강원도 양양에서 개최되는 ‘양양연어축제’와 설악산 단풍 여행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여행...
더 읽기 ...

강원도 평창, 발왕산 케이블카 타고 단풍 구경

울긋불긋 단풍을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되는 지금, 가을이 물든 발왕산으로 가보자. 용평리조트를 감싸고 있는 발왕산은 우리나라에서 12번째로 높은 산이며 해발 1458m에 달한다. 예로부터 ‘팔왕이 탄생해 산을 지킨다’하여 건강과 장수를 기원하는 사람들로 발길이 끊...
더 읽기 ...

일주 도로 따라 가는 육지섬 여수 돌산도 여행

하늘의 색만큼 깊이 있는 바다색을 띠는 계절이 왔다. 가을이면 으레 알록달록한 단풍을 떠올리지만 가을은 섬 여행을 다녀오기 좋은 계절이다. 섬은 배를 타고 이동하는 맛이 있지만 바다 날씨는 계집아이 널뛰는 것처럼 수시로 오락가락해 쉽지만은 않다. 이럴 때는 연륙교로...
더 읽기 ...

다가오는 가을,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다가오는 가을, 단풍보다 화려한 불꽃이 여수의 낭만 밤바다를 수놓을 예정이다. 2019년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가 9월7일(토) 오후 7시부터 9시 30분까지 이순신광장 일원에서 진행된다. 불꽃쇼 1부는 Wonder city Yeosu(원더시티 여수)로 사랑에 빠질 수...
더 읽기 ...

문학의 향연 꽃 축제장, 강원도 평창 여행

턱밑까지 치받던 숨이 턱턱 막히던 대기가 어느새 한 풀 꺾였다. 창문을 열면 아침저녁으로 가느다란 음색의 풀벌레 소리가 기분을 좋게 만든다. 가을이 한 걸음 다가왔다. 여름을 보내는 아쉬움과 가을을 맞이하는 설렘의 꽃 잔치가 열리는 해피 700 평창으로의 여행은 어떨...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