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찾아보기

Trip

여행

북한강 드라이브 코스 따라 가을 즐기기

서울 춘천 간 고속도로 서종 IC에서 청평 방향은 북한강 드라이브 코스다. 가을은 이미 강 건너에도 도로 옆 가로수길에도 완연하다. 달리는 차 창밖으로 손을 내밀어 가을바람을 느껴본다. 예쁜 단풍나무 아래 떨어지는 나뭇잎을 잡아본다. 낙엽이 쌓인 거리를 걸어본다. ...
더 읽기 ...

가을이 물드는 포항으로 길을 나선다

햇살은 여름 끝자락을, 바람은 가을 구름을 잡고 계절은 흐르고 있다. 바라보는 풍경만으로도 잔잔한 감동이 되살아난다. 울긋불긋 단풍 들기 전 가을은 가슴속 여백을 채우기 시작한다. 시야를 가리는 미세먼지도, 회색빛 먹구름도 걷어낸 맑은 동해의 푸르름, 서서히 물드는 ...
더 읽기 ...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가을의 포문을 연다

긴 무더위는 물러가고, 가을의 문턱에 와 있는 지금, 불꽃축제가 개최되는 여수 밤바다를 더욱 빛나게 하는 축제가 진행된다. 2018년 9월 8일(토요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두 시간 동안 진행되는 ‘여수밤바다 불꽃축제’는 더 아름다울 가을의 포문을 연다. 주요...
더 읽기 ...

동해 7번국도, 죽변항에서 영덕까지

동해 7번 국도를 달려보지 않은 사람은 동해의 아름다움을 다 알지 못한다. 휴가 기간 대한민국을 제대로 알고 싶다면, 7번 국도로 가보자. 햇빛에 반짝이는 에메랄드빛 바다에 매료되어 그곳에서 살고 싶어 질지도 모른다. 차는 가다 서기를 반복하며, 부드러운 곡선길을 돌...
더 읽기 ...

여름 여행지, 강화도와 석모도의 궁합은?

연일 가마솥 찜통 속에 기온은 40도를 넘나들고 있다. 여름 휴가철도 성수기에 접어들면서 여행지 선정에도 비상이 걸렸다. 장거리 여행을 계획했던 사람도 서울 근교 휴양시설이나 시원한 계곡, 물놀이 시설, 특별한 체험공간이 있는 곳으로 몰리는 지금, 이색체험 여행지로...
더 읽기 ...

여유로운 여행 버킷리스트, 경주에서 찍어보자

무섭게 내리던 장대비도 서서히 물러가고, 뜨거운 기온은 이마에 땀방울이 송골송골 맺히기도 전에 주르륵 흘러내리게 한다. 도심 속 열기는 열대야처럼 후덥지근해 불쾌지수도 점차 높아진다. 이런 날 시원한 바닷속으로 풍덩, 들어갈 수 있다면, 내 젊은 날의 멋진 오늘을 더...
더 읽기 ...

보약이 되는 가족여행, 정선에서 찾았다

사람의 정성은 하늘도, 땅도, 그리고 사람의 마음도, 지난 추억도, 다시 되살린다. 분을 다투며 생활하는 우리의 일상, 한 시즌을 넘기기도 못하고 바뀌는 가게 간판, 철새가 되고 싶지 않지만, 직장을 옮길 수밖에 없는 사람, 매일매일 생활전선에서 벅찬 하루를 살아가고...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