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Posts

가을과 동행하기 좋은 산책길 `수종사`

가을 감성이 가장 짙어지는 시간은 노을이 질 무렵. 따스한 온기보다 차가움이 주변을 감쌀 때다. 붉게 저물어 가는 노을 너머 숨겨놓은 그리움과 외로움이 어둠을 타고 순식간에…

지금 경주는 핑크뮬리에 물들다

경주는 추억을 소환하기 위한 가을 여행자로 가득하다. 학창시절 수학여행 고정코스였던 경주. 그 시절 아이는 이제 성인이 되고, 부모가 되고, 할머니, 할아버지가 되었다. 경주…

가을빛 산사로 떠나는 여행

호젓한 산자락, 곱게 물든 단풍, 힘없이 떨어지는 낙엽 비가 날리는 가을빛 머금은 산사로 여행을 떠난다. 생기 있었던 잎새도 긴 여름을 지나 가을임을 알고 가장 화려한 옷을…

Tastyroad

Hotel & Pen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