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찾아보기

Trip

여행

휴가철 여행, 경주 동해안 해안 드라이브는 어떨까?

자동차가 없는 곡선의 도로, 달리는 차안에서 보이는 붉은 노을에 물든 바다, 차창 밖으로 내민 손끝으로 느껴지는 바람. 떠올리기만 해도 느끼는 여유는 일상생활에서의 긴장을 잠시 내려놓고 나를 돌아보게 만든다. 한 때 모 회사의 광고 카피가 유행한 적이 있었다. “열심...
더 읽기 ...

휴가철 아이와 즐기는 강원도 고원 드라이브 여행

습하고 무더운 장마 공기로 숨이 턱 막히는 도시. 위험이 도처에 웅크리고 숨어있듯 어느 곳에서도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지 못하는 환경이 된지 오래이다. 그래서일까. 아이를 가진 부모들이 도심 속에서 그나마 숨을 고르며 쉴 수 있는 곳이라고는 실내 공간인 키즈 카페가 ...
더 읽기 ...

낭만도시 여수, 사부작사부작 느린 여행 더하기

물결 잔잔한 밤바다 앞. 얼굴을 살짝 스치는 살랑거림이 귀에 간지를 무렵, 어쩐지 없던 낭만도 생길 것 같다. 어느 가수의 노랫말처럼 이 바다는 일정 간격으로 놓인 조명 하나하나에도 이야기가 담길 것 같은 곳, 전라남도 여수다. 한 때는 세계 1위의 석유화학단지로 밤...
더 읽기 ...

바다와 섬이 육지가 된 도시 안산 대부도 여행

도시가 처음 조성 되었을 때는 공업도시로만 알려졌던 경기도 안산은 다양한 문화도시로 탈바꿈 중이다. 문학의 향기를 쫓아 여행을 떠나기도 하고, 다문화를 체험하기 위해 다녀오기도 한다. 그렇지만 안산은 바다와 접해 있는 수도권 도시로 바다 물길을 바꿔 놓은 곳이니만큼 ...
더 읽기 ...

강원도 강릉 해안 따라 즐기는 이색 `해양 레저여행`

이번 여름도 지난해 못지않은 더위가 시작되었으니, 시원한 바다, 특별한 체험 여행, 편안한 휴식이 있는 강원도로 떠나보자. 지금 강원도에서 뜨고 있는 핫한 해양레저 여행을 따라가 보자. 몇 년 전부터 여행 키워드는 휴양보다는 다이내믹한 체험 여행이 대세를 이룬다. 새...
더 읽기 ...

한강 물길 따라 흐르듯 다녀오는 양평 여행

드라이브 코스로 좋은 북한강변은 언제든 수도권 관광지로 인기 있는 곳이다. 청평에서 시작해 가평을 지나 양수리까지 오는 북한강의 물길을 따라 가는 1박 2일의 여행. 어느 곳을 다녀오는가를 고민하지 말자. 흐르는 강물처럼이라는 단어처럼 물길 따라 마음이 가라는 대로 ...
더 읽기 ...

자동차로 다녀오는 수도권 섬 여행

수도권 섬 여행이라면 인천의 옹진군 섬 여행을 떠올리다. 옹진군의 속한 섬들이 해안으로부터 멀리 떨어져 의당 배를 타고 가야 하는 줄 알지만 그 섬들 중 일부는 자동차로 다녀올 수 있다. 시화호 방조제가 생긴 후 자동차로 갈 수 있는 곳, 대부도 권역의 섬 여행을 다...
더 읽기 ...

물길과 숲길을 동시에 느끼는 포천 여행

평균 500~1천미터의 산군이 발달한 포천시는 여름이면 청정 계곡을 찾는 이들로 발걸음이 분주하다. 옛 삼국시대에는 백제의 땅으로, 해방 이후에는 북한의 땅이었다가 한국전쟁 후 수복되면서 지금의 우리 땅이 된 포천의 수려한 풍경을 만나러 떠나 보자.<c...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