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찾아보기

Trip

여행

예쁜 우리말 詩(시)끌벅적 문학축제 지용제

시인 정지용의 시 ‘향수’는 언제 읽어도 푸근하고 정겹다. 우리 현대문학의 이상적 공간을 그린 현대 시인인 정지용의 시문학 정신을 기리는 詩(시)끌벅적 문학축제인 ‘지용제’가 올해로 32회를 맞이한다. 1988년 1회 지용제를 시작으로 2년 연속 충청북도 최우수축제,...
더 읽기 ...

5월 가정의 달, 양평으로 가족여행 떠나요

오늘 하루도 잘 놀았다! 라고 말할 수 있는 여행. 5월 가정의 달을 앞두고 가족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장거리 외국 여행을 계획하는 이들도 있지만, 국내에서 알찬 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도 늘어났다. 특히 서울 근교 양평에는 다채로운 공간과 즐길 거리가 풍...
더 읽기 ...

5월 가정의 달, 핫스팟 거제도 여행지

봄의 기운은 하얗고 노랗고 붉은 꽃으로 피었다가 초록으로 대지를 물들이며 사람의 마음에도 생기를 불어넣는다. 5월 가정의 달을 앞두고 국내여행지를 찾는 사람들이 더욱 늘어났다. 그중 거제도는 볼거리와 먹거리가 풍부해 가족들이 즐겨 찾는 여행지다. <c...
더 읽기 ...

특별한 체험여행의 고장 음성, 오감만족 여행

원통산, 수레의산, 부용산, 가섭산 등 6~700미터의 높지 않은 산들이 병풍을 두르듯 연이어 솟아 있는 음성은 구릉지로 바다를 접하지 않는 내륙이다. 내세울 만한 관광지는 없지만 2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인기 있는 지역 축제로 자리 잡은 ‘음성 품바축제’가 일 년에...
더 읽기 ...

바다와 섬의 도시 여수를 즐기다

여수는 바다와 섬의 도시다. 어느 가수의 노래처럼 여수 밤바다를 노래할 만큼 여수의 바다는 매력적이다. 여수반도를 중심으로 약 317개의 섬이 흩어져 동쪽으로는 경남 남해군과 바다를 경계로, 서쪽으로는 고흥반도와 순천만을 끼고 있다. 연륙교가 놓이면서 섬의 숫자가 줄...
더 읽기 ...

설화와 절경 유배지의 포항을 여행하다

포항 호미곶은 우리나라의 최동단으로 한반도에서 일출이 가장 먼저 뜨는 곳이다. 조선의 풍수지리학자인 남사고는 한반도 지형 중 호미곶을 호랑이의 꼬리에 비유하며 이곳을 천하명당이라고 했다. 최남선은 대한십경 중 하나로 쳤을 정도로 호미곶은 비경을 품은 곳이다.<...
더 읽기 ...

전남 봄 여행주간, 전라남도 어디까지 가봤니?

‘여행주간’은 우리나라 사람들의 하계에 집중된 여행을 분산시켜 국내 여행의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으로 2014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진해 실시되어 왔다. 지자체에서는 지역 홍보를, 여행자들에게는 여행을 보다 유익하고 알차게 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더 읽기 ...

금강산 마지막 산줄기의 도시 강원도 고성여행

시리도록 추웠던 겨울이 지나면서 기지개를 켜듯, 강원도의 봄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강원도 북쪽 지역에 위치한 고성은 흔히 군사도시로 알고 있지만 사실은 1천 미터 이상의 산맥과 푸른 동해바다를 동시에 안고 있는 자연도시다. 북으로부터 내려오는 불뚝불뚝한 산맥과 동쪽의...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