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찾아보기

Trip

여행

신선이 살 것 같은 지리산청학선원 `삼성궁`

바람은 나뭇가지에 매달려 있는 고운 단풍잎을 흔든다. 단풍잎은 사람의 마음을 뒤흔들어 놓고, 떨어진 낙엽은 자신의 자리가 어디인지를 말해주는 듯 그렇게 가을은 사람을 성숙하게 한다. 그리움이 밀려오는 가을의 끝자락, 가장 화려한 색으로 여행자의 마음을 다독여주는 곳....
더 읽기 ...

지금 경주는 핑크뮬리에 물들다

경주는 추억을 소환하기 위한 가을 여행자로 가득하다. 학창시절 수학여행 고정코스였던 경주. 그 시절 아이는 이제 성인이 되고, 부모가 되고, 할머니, 할아버지가 되었다. 경주 문화재는 긴 시간 동안 전통은 유지하되 빛바래지 않았고, 사람들이 다시 찾을 수 있는 새로...
더 읽기 ...

북한강 드라이브 코스 따라 가을 즐기기

서울 춘천 간 고속도로 서종 IC에서 청평 방향은 북한강 드라이브 코스다. 가을은 이미 강 건너에도 도로 옆 가로수길에도 완연하다. 달리는 차 창밖으로 손을 내밀어 가을바람을 느껴본다. 예쁜 단풍나무 아래 떨어지는 나뭇잎을 잡아본다. 낙엽이 쌓인 거리를 걸어본다. ...
더 읽기 ...

가을이 물드는 포항으로 길을 나선다

햇살은 여름 끝자락을, 바람은 가을 구름을 잡고 계절은 흐르고 있다. 바라보는 풍경만으로도 잔잔한 감동이 되살아난다. 울긋불긋 단풍 들기 전 가을은 가슴속 여백을 채우기 시작한다. 시야를 가리는 미세먼지도, 회색빛 먹구름도 걷어낸 맑은 동해의 푸르름, 서서히 물드는 ...
더 읽기 ...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가을의 포문을 연다

긴 무더위는 물러가고, 가을의 문턱에 와 있는 지금, 불꽃축제가 개최되는 여수 밤바다를 더욱 빛나게 하는 축제가 진행된다. 2018년 9월 8일(토요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두 시간 동안 진행되는 ‘여수밤바다 불꽃축제’는 더 아름다울 가을의 포문을 연다. 주요...
더 읽기 ...

동해 7번국도, 죽변항에서 영덕까지

동해 7번 국도를 달려보지 않은 사람은 동해의 아름다움을 다 알지 못한다. 휴가 기간 대한민국을 제대로 알고 싶다면, 7번 국도로 가보자. 햇빛에 반짝이는 에메랄드빛 바다에 매료되어 그곳에서 살고 싶어 질지도 모른다. 차는 가다 서기를 반복하며, 부드러운 곡선길을 돌...
더 읽기 ...

여름 여행지, 강화도와 석모도의 궁합은?

연일 가마솥 찜통 속에 기온은 40도를 넘나들고 있다. 여름 휴가철도 성수기에 접어들면서 여행지 선정에도 비상이 걸렸다. 장거리 여행을 계획했던 사람도 서울 근교 휴양시설이나 시원한 계곡, 물놀이 시설, 특별한 체험공간이 있는 곳으로 몰리는 지금, 이색체험 여행지로...
더 읽기 ...